대장항문질환 비쥬얼
home > 대장항문질환 > 치열

치열


정의

항문이 찢어져 있는 상태를 치열이라고 합니다. 치열은 다시 급성치열과 만성치열로 나누게 됩니다. 급성치열이란 항문이 배변시 변비 등에 의하여 찢어져 있는 상태를 이야기 하며 변비를 없애고 간단한 좌욕 등에 의하여 좋아질 수 있습니다.

만성치열이란 급성치열이 계속된 변비 등에 의하여 좋아지지 않고 진행하여 항문의 구조적인 변화를 유발하여 약물치료로 좋아질 수 없는 상태를 이야기 합니다. 만성 치열은 항문의 구조적 변화로 인하여 특징적으로 췌피, 비후성 항문유두 궤양을 삼징증(triad)을 가지게 됩니다.


원인

치열의 원인에 대하여서는 논란이 많으며 변비가 가장 문제가 된다고 생각되어진다. 하지만 변비가 있는 모든 환자에서 치열이 있는 것은 아니며 치열이 생기는 환자가 반드시 변비를 가지고 있는 것은 아니므로 치열의 원인에 대한 설명으로는 부족하다. 드물게 결핵, 크론씨병, 매독, 임질 등에 의하여 이차적으로 생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여자에게서 분만과 관련되어서 치열이 생기는 경우가 정상 분만한 사람의 약 3-9%에서 볼 수 있습니다. 정상 분만 시 생긴 회음부의 손상에 의하여 주로 앞쪽의 점막이나 직장에 상처가 생기게 되며 치유과정에서 유착이 생기게 되어서 배변시 유착된 곳이 과도한 압력을 받아서 치열이 발생한다고 생각됩니다.
어린이에게 생기는 치열은 변비와 관련이 많으며 특히 모유를 우유로 바꾸거나 분유를 바꾸거나 하는 경우에 심한 변비와 동반되어 치열이 생기는 것이 특징적입니다. 어린아이에게 생긴 치열은 어린이의 치유능력이 어른에 비하여 좋으며 향후 항문이 성장하면서 좋아지는 경우가 많아서 아주 심해도 가능한 수술적 치료보다는 보존적 치료를 우선적으로 시행합니다.


증상

치열은 항문이 찢어지는 상태이므로 배변시 통증과 출혈이 특징입니다.
통증은 배변시 따끔하는 정도부터 배변시 매우 심하여 견딜 수 없을 정도까지 다양하며 통증의 시간도 수초에서 심하면 하루 종일 아플 정도로 다양할 수 있습니다.

출혈은 항문에서 출혈이 되므로 아주 새빨간 선혈이 나오는 것이 특징이며 휴지에 묻는 정도가 보통입니다만 변기가 빨갛게 될 정도로 많이 피가 나오기도 합니다.


치료

급성치열은 변비가 없도록 약을 사용하며 국소 마취연고나 좌욕을 하며 배변후 항문세척을 물로하게 되면 2주 정도면 치유가 됩니다. 하지만 급성치열이 약물 등의 보존적 요법으로 좋아지지 않으면 만성치열로 진행할 수 있습니다.

만성 치열의 치료는 수술적 치료가 주가 되며 수술은 수지확장술, 내괄약근 절개술, 피판이동술로 크게 세 가지로 나눌 수 있다. 수지 확장술이란 말 그래도 항문에 손가락을 넣어서 괄약근을 늘리는 방법이며 과도하게 늘리면 변을 참지 못하는 변실금이 생길 수 있으며 작에 늘리면 재발이 되는 등 조절이 어려워서 근래에는 잘 쓰이고 있지 않습니다


내괄약근 절개술은 Brodie에 의하여 1939년에 시도되었으며 Eisenhammer(1951)에 의해서 측방에 내괄약근 절개술이 시작된 이후에 치열 수술에 근간을 이루고 있습니다. 경험이 있는 의사가 적절한 양의 내괄약근의 일부만을 절개하므로 술후 변을 참는 능력은 손상은 거의 없이 치열만 치료할 수 있습니다. 외래에서 수술을 시행할 수도 있으나 입원하여 수술을 하는 것이 안전하며 수술후 통증은 거의 없으며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합니다.

어떤 사람은 항문의 압력이 정상이거나 떨어져 있는데도 치열이 생깁니다. 또한 어떤 환자는 위의 방법을 사용하여도 치열이 좋아지지 않습니다. 이런 경우 사용되는 방법이 항문피판이동술입니다. 찢어진 상처를 그냥 꼬매면 다시 재발하므로 바깥쪽 항문피부를 이용하여 상처를 덮혀주는 방법입니다. 괄약근의 손상을 주지 않아도 된다는 장점이 있으나 수술시 입원이 1주일 정도가 필요하다는 단점이 있으며 옮겨놓은 피판이 떨어지는 경우도 약 10%에서 발생할 수 있습니다. 항문이 좁아져있는 경우에는 피판이동술을 이용하면 항문이 커지게 되므로 반드시이 방법을 사용하여야 합니다.


QUICK
△ TOP